1. My parents are visiting the states and I hope they are having a great time. Happy to see they are enjoying every trip and sharing what they did with Jisung and Irene.

    두분은 늘 많이 바쁘신 분들입니다. 지금까지도, 지금도. 이런저런 일들에 매진 하시느라 일평생 이런 (사치스러운?) 여행 한번 제대로 여유있게 다녀보시지 못하셔서 어쩌면 지금의 여유속에서 어찌할바 모르실 수도 있으세요. (뭔가를 계속 하세요)
    여러일들을 즐겁게 하시면서, 아울러, 맘 편히, 지성이 아린이 손자들 손 맞잡고 행복한 추억들 만드셨으면 좋겠어요.

    비지니스 트립 등으로 따로 다니신 적은 종종 있으시지만, 두분 함께 이렇게 같이 먼 여행 다니시는 건 처음이라고 하시네요. 그렇게 누리실 수 있는 여건이 되심에도 다른 것들에 더 우선순위를 두신터라 쉽게 액션을 취하시질 못 하셨어요.

    어젠 맨하탄 나가서 메트로폴리탄 미술관과 롹펠러센터 전망대를 다녀왔고, 오늘은 플러싱에 계신 제 외삼촌 교회에서 예배하고, 댁에서 수다 떨고 왔어요. 기쁨으로 만나 여러 이야기하고 그러셨습니다.

    —-

    계시는동안
    저희 살아가는 모습에 기쁨 얻으시고
    잘 쉬시고 잘 즐기시고
    맘껏 보시고 영감을 얻으시고
    다시금 힘 얻으셔서
    두분의 일상에서 건강하게
    즐거움으로 살아가시길!

    하나님께서 그맘 만져주시고
    안전하게 건강하게
    즐거운 삶 감사의 삶 되시길.

    사랑합니다!

  2. Click to go detail page

    Back in the states.

    Love anywhere in Korea to stay and browse but I feel home in the states is the right place to live because of my family. Much comfortable and cozy place. Love my home wherever my family is!

    서울 대구, 한국도 좋지만
    가족이 살아가고 있는 미국집, 아니 그곳이 어디든
    집이 좋군요.

    처음으로 JFK에 있는 대한항공 오피스 앞에서 기다려 타는
    셔틀을 이용했는데, 저렴하고 괜찮네요.
    대한항공 도착시간에 맞춰 하루에 두번 움직이니
    시간대가 맞고 포트리 또는 팰팍 쪽으로 움직이실거면 괜찮은거 같습니다.
    포트리 린우드플라자와 팰팍 킹사우나 앞에 섭니다.

    저의 쏴뢍하는 와이프가 린우드플라자로 저를 픽업하러 왔었지요~

    Good morning!

  3. Click to go detail page

    가족이 있는 곳으로
    드뎌 다시 돌아갑니다.

    인천공항에서
    저녁 7:30 비행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시간내어 만나주신 분들,
    이번에는 못 뵌 분들,
    모든 분께 죄송하고 감사해요.

    The Crowded라는 멋진 행사를 통해
    좋은 분들 더 많이 알게되어 참 감사했구요,
    오랜만에 돌아본 서울도 참 좋았고
    서울의 살던 동네도 좋았고
    고향땅 대구도 참 좋았어요.

    더 많이 보고싶었지만
    덜 봐야 다음에 또 오고 싶어지겠지요. :)

    제자리로 다시 돌아가서
    열심히 살면서
    다음 기회를 또 설레임으로 기다릴래요.

    건강하시고
    뉴욕에 오시면 연락주시고
    또 뵈어요.

    Home

    그리 크지않은
    뉴저지에 있는 작은 아파트이지만
    나름 cozy하고
    사랑하는 이들이 있어서 즐거운 곳.

    얼른 가고 싶네요.

    주고 싶은 선물 잔뜩 있는데
    선물 받는 얼굴들이 궁금해요. :)

    —-

    축복함으로
    그리고
    내게 베푸신 은혜에 감사함으로.

    싸뢍합니다압!

    // 한

  4. TomNToms. Today’s workspace in Seoul, Korea. Power of unique Push culture. Hard to find a coffee shop opens 24 hours around where I stay. Will be closed at 1am here. It was too easy in Hongdae area, but not for here.

  5. Click to go detail page

    오랜만에 만났는데

    방금까지 같이 일하다가
    잠시 저녁식사 나온듯한
    신통방통했던,
    즐거웠던 만남!

  6. 나누고 먹고 떠들고
    돌아보고 감사하고
    즐기고
    그리고 축복하고.

    즐거웠어요!

    / 끝에서 열번째: 와~~~
    / 끝에서 세번째: 말로 할때 빨리와라. 히이잉
    / 끝에서 두번째: 크로오오오스
    / 마지막 사진: ‘숭고한, 안 숭고한’

  7. Click to go detail page

    ridiculouslyawesome:

    DO IT!!

    vimeo:

    Organize everything! You wanted it. We got it.

    We just launched a tool to help you batch edit and delete videos in a few quick clicks. Check it.

    YES!!!! This is exactly what I was waiting for! DO IT!

  8. 감사하다.

    하나님께 감사하다.

    어느새 5일간의 페스티발 일정을 마치고
    내일이면 이 숙소는 떠난다.

    일주일동안 서울을 조금 배회하면서
    바쁘게 돌아가는 서울을
    천천히 바라볼 생각이다.

    늘 느끼지만
    참 감사하다.

    이런 부족한 사람에게
    언제나 말할 기회를 주시고
    들을 사람 있게 하시고
    여러가지 방법으로
    스스로를 점검하게 하신다.

    할 이야기가 많지만
    나머진 하나님께만. :)

    아참,

    오늘,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읽어냈을까.

    예수사랑 하심을 성경에서 배웠네
    우리들은 약하나 예수권세 많도다

    할렐루야!

  9. Click to go detail page

    아니….
    롸이스버거는 없어진건가?? ㅠㅠㅠㅠ
    어제, 갔다가 꽤 당황했음.

  10. 저기 간이 의자가 있는 방은
    갤러리 1층에 있는 작은 방.
    어제 11시에
    저기서 한시간동안
    도란도란 토크했었더랬지.

    도움이 되셨으면,
    즐거우셨으면.

    기내식 사진찍는 사람은
    나밖에 없는것 같았으나
    어쩌겠어.
    한번만 부끄러우면 돼. 한번만.
    그럼 평생 후회 안해. :)

    —-

    여러가지로 감사하다.

    부족한 사람을 이끌어주시어 감사하다.

    하늘에서 야경을 바라보며 출발한지
    어느새 나흘째.

    안전하게 도착해서
    3일동안의 이런저런 행사들과
    오신 분들과의 수다.

    모든 것에 적절한 지혜주심에
    감사하다.

    어느새 많은 것이
    시원하게 흘러갔고
    내일 일요일 첫 세션 하나 남았다.

    감사함으로,
    영혼의 울림으로,
    내일의 시간을 대하길.

    —-

    이 갤러리의 공간 활용도가
    지금까지 본 그 어느곳보다도
    효율적인 곳이고 flexible한 곳이라
    놀라움.

    —-

    한국에 있는동안
    계속 새벽에 깨고 다시 잠은 안오고
    그래서 이러고 있다아아.

 

 

-
Feel free to share any contents in my blog with your friends and followers over the world,
but if you want to use it as commercial use, please let me know. - xoundbox@gmail.com
© Copyright . Life in the Earth by Han Lee. All rights reserved.
Some contents © their respective owners.